로고
법률상담
업무의뢰방법
온라인의뢰
공지사항
오시는 길
법률자료실
VIEW
 > 법률 자료 > 보도자료
본문내용 작성일
법원, 판사 상대 '화풀이 소송' 남발에 골머리
법원, 판사 상대 '화풀이 소송' 남발에 골머리 "내 말 안들어 줘 패소했다"… 상습적으로 소장 제출한 사람이 연초부터 7월초까지 최고 299건 제기도송달료 등으로 국민의 세금만 낭비… 대책마련 절실 일부 민원인들이 판사를 상대로 상습적으로 내는 이른바 ‘묻지마 소송’으로 법원이 골머리를 썩고 있다..
2009-07-24
'연쇄살인' 강호순 항소심도 사형
'연쇄살인' 강호순 항소심도 사형 연쇄살인범 강호순이 항소심에서도 사형을 선고받았다.서울고법 형사3부(재판장 이성호 부장판사)는 23일 살인과 성폭력범죄처벌법위반 및 현주건조물방화치사 등 혐의로 기소된 강호순(39)씨에 대한 선고공판에서 1심과 마찬가지로 사형을 선고했다(2009노1112).재판부는 강..
2009-07-24
'인신보호법' 피해자 구제 못합다
'인신보호법' 피해자 구제 못한다 지난 1년간 7만여 환자 중 구제청구 고작 70명 불과 정신병원에 억울하게 강제입원된 환자들을 구제하기 위해 만들어진 인신보호법이 현실을 반영하지 못해 피해자 구제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이에따라 법조계에서는 법을 개정해 병원에 인신보호법 고지의무를 부여..
2009-07-24
서래마을 영아유기 佛여성 8년형 선고
서래마을 영아유기 佛여성 8년형 선고   예상밖 가벼운 형량 평가… 남편 "터널서 불빛 찾았다"베로니크 재판정서 영아살해 자백 서울 서래마을 영아유기 사건으로 재판에 회부된 프랑스 여성 베로니크 쿠르조(41.여)에게 8년의 징역형이 선고됐다.프랑스 서부 투르 지방법원 재판부는 18일 오후(현지..
2009-06-23
법조계, 인감제도 폐지추진 우려
법조계, 인감제도 폐지추진 우려 본인확인 방안 비현실적… 폐지논리도 타당성 부족한해 인감발행 4,000만통에 인감사고 연평균 193건 불과폐지보다 발급용도 줄이고 위·변조 방지대책 수립 바람직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인감증명제도 폐지방안에 법조계가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인감증명을 폐지해야 한..
2009-06-23
검찰총장에 천성관 서울중앙지검장
검찰총장에 천성관 서울중앙지검장 내정 연수원 12기, 충남 논산 출신 … 검찰 대대적 세대교체 예상 이명박 대통령은 21일 신임 검찰총장에 천성관(51) 서울중앙지검장을 내정했다.이동관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검찰총장은 검찰조직의 일신이라는 것에 가장 큰 주안점을 두고 인선을 했다”면..
2009-06-23
판사들, 개정 민소법 '변론기일 원칙'에 불만
판사들, 개정 민소법 '변론기일 원칙'에 불만 재판 현실 제대로 반영안돼 업무 더 늘고 시간도 더 들어외형은 변론기일이지만 실상은 변론준비기일로 운용하기도판결문 작성 배석판사들 부담 더 늘어… 휴일에도 출근 예사 변론기일을 조기 지정하도록 한 개정 민사소송법 시행 이후 일선 법원에서 판사들의..
2009-06-11
국내 첫 존엄사..새 논란의 불씨
국내 첫 존엄사..새 논란의 불씨 | 기사입력 2009-06-10 16:04 | 최종수정 2009-06-10 16:16 `존엄사 인정' 세브란스병원 중환자실 내부(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대법원이 식물인간 상태에 빠진 김모(77.여)씨의 산소호흡기를 제거하라는 판결을 내린 5월 21일 오후 김 씨가 입원 중인 서울 신촌..
2009-06-10
'용산참사'재판부기피신청...공판중단
용산참사 당시 경찰관을 숨지거나 다치게 한 혐의로 기소된 농성자의 변호인이 재판부에 대해 기피신청을 제기해 공판 절차가 중단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한양석 부장판사)는 15일 오전 예정된 용산철거대책위원회 위원장 이충연 씨 등에 대한 공판을 열지 않고 다음 공판 기일도 무기한 연기했다. 변호인은 "검찰..
2009-05-15
남은건 신대법관의 결정뿐....
'재판개입' 논란을 일으킨 신영철 대법관의 거취 문제와 관련, 서울중앙지법 단독판사들이 '신 대법관은 사태의 책임을 지고 물러나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일선 판사들이 사실상 공식적으로 사퇴를 요구하고 나선 만큼, 이제 남은 건 신 대법관의 결정 뿐이라는 지적이다.   서울중앙지법 단독판사 126명 가운데..
2009-05-15
1234
로고
번호사 소개 인사말 사이트맵 오시는 길